마차리 – 분당 대패 삼겹살 맛집 .

​레트로 열풍을 타고 부활한 대패삼겹살.유행은 참…​잠수교니, 뭐니 하며 올라오는 포스팅에 궁금은 했었어요.​찾아가서 먹을만큼 대패삼겹살이라는 아이템이 주는 흥미은 없었지요.​두툼한 고기를 구워 육즙을 즐기는 그 맛을 따라갈까나? ​그런데 말입니다.ㅋㅋㅋ​분당에서 제일 괜찮다 싶은 분당그릴 사장님이 대패삼겹살집을 오픈했다니 가보자는 맘이 생깁니다​어느 날 저녁 방문오픈 초기라 손님이 많지 않네요.​

>

​ㅎㅎㅎ 가게명이 마차리~~동네이름이랍니다.레트로 감성 살린 외관(저는 그닥 좋아하지 않습니다. 레트로. 촌스러워요)​

>

​5시 오픈, 일욜 휴무.

>

메뉴고기는 국내산은 아닙니다.​

>

​내부 인테리어

>

​기본상입니다.

>

>

>

​다앙한 소스와 곁들임 음식

>

​김치류

>

​이쁘게 나와요.​

>

​판​​

>

​첫판은 시범적으로 구워주십니다.

>

​대파김치 맛있어요.​

>

​얇으니깐 올려서 지직 구워먹음 됩니다.

>

​들기름을 고기 위에 한방울씩.

>

​​

>

​이런 비주얼

>

​냠냠 먹어요.

>

​대패는 쌈맛이죠.

>

​잘 구워지니 속도 붙어 잘 먹어 집니다.

>

​​

>

​직접 구워야 합니다만 얇아서 기술을 요하지 않습니다.

>

고기 먹고,

>

​볶음밥

>

​쫄면.양념맛 좋고 고명푸짐합니다.

>

​굵은 쫄면 식감도 쫄깃해요.

>

​치즈 들어간 볶음밥은 보통입니다.​잘먹었어요.기본찬 충실하고, 가격대가 낮으니 가성비는 좋습니다.​식후 메뉴로 떡볶이, 쫄면 같이 젊은 층을 타겟으로 메뉴를 구성하셨나 봅니다.​저는…괜찮았지만 그냥 분당그릴을 가겠습니다.​대패삼겹살 땡기실때는 좋은 선택이겠어요.쫄면은 또 먹고 싶어서 가끔 찾을듯 합니다.​​공감하트 꾹~ 부탁해욤.​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